중랑구, SH공사 신내동 이전 유치 확정!!

41만 중랑구민의 열망과 류경기 중랑구청장을 비롯한 지역국회의원, 시의원, 구의원, 지역대표 등 중랑구 전체가 만들어낸 노력의 결과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9/02 [14:22]

중랑구, SH공사 신내동 이전 유치 확정!!

41만 중랑구민의 열망과 류경기 중랑구청장을 비롯한 지역국회의원, 시의원, 구의원, 지역대표 등 중랑구 전체가 만들어낸 노력의 결과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9/02 [14:22]

▲ SH본사 이전 위치도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팝업뉴스)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신내2지구(신내동 318번지)에 서울주택도시공사(SH) 본사 이전이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중랑구 지역발전의 획기적 전환점이 될 SH공사 본사 이전은 41만 중랑구민들의 간절한 염원과 류경기 중랑구청장을 비롯한 지역국회의원, 시의원, 구의원, 지역대표 등 중랑구 전체가 만들어낸 노력의 결과이다.

 

이전이 확정된 신내동 일대는 중소형 공공주택 위주의 베드타운으로 개발되어 도시의 자족기능이 많이 부족하다. 특히 신내동 318번지는 SH공사 소유의 학교부지로 그동안 특성화고 설립을 추진해왔으나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15년간이나 나대지 상태로 방치되어 왔었다.

 

이에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박원순 서울시장의 강남북균형발전 계획발표 직후 박홍근 지역국회의원과 함께 서울시, 교육청, SH공사 임직원 등 관계자를 수십차례 만나고 설득한 결과 결국 SH 본사 이전 유치에 성공하게 됐다.

 

SH공사는 2020년까지 현재 학교용지인 신내2지구에 대해 용도변경을 완료한 후 2021년까지 설계를 마무리하고 2022년 착공, 2024년 상반기까지 이전을 완료할 계획이다.

 

구는 SH공사가 들어서면 중랑구의 지방세수 증가, 투자환경 조성에 따른 민간기업 투자 가능성 제고, 신내IC일대 첨단산업단지 조성 및 기업유치 유리, 직원․방문객 등의 인구유입 및 유동인구 증가에 따른 상권 매출 증대 등 지역경제 전반에 걸쳐 큰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신내차량기지 5만여 평 부지에 첨단산업단지 조성, 100개 기업을 유치할 수 있는 중랑창업지원센터 건립, 신내3택지지구 및 양원지구 첨단기업 유치 등‘신내IC일대 신(新)경제중심지 조성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구는 향후 서울시 및 SH공사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본사 이전을 위한 행정절차를 적극 지원하고, 지하철역과 연계한 셔틀버스 운영 등 본사 이전으로 인한 방문객 및 임직원들의 불편사항 최소화, SH공사와의 소통 및 협력방안 발굴에도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

 

한편 중랑구는 최근 도시철도 면목선 2022년 착공, 망우역에 정차하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2022년 착공 등 큰 호재들이 연이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신내2지구는 올해 말 지하철6호선이 도보 6~7분 거리의 신내역까지 연장되고, 청량리역에서 신내역을 경유하는 도시철도 면목선의 정차역이 바로 앞 능산삼거리에 예정되어 있어 향후 대중교통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류경기 구청장은 “SH공사 신내동 유치는 중랑구 지역발전의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SH공사 본사 이전을 비롯해 앞으로 계획되어 있는 중장기 프로젝트도 차질없이 추진해 획기적인 지역 발전을 이끌어내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