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한탄강 세계지질공원을 버스타고 떠나는 ‘지오투어링’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7/16 [21:09]

포천시, 한탄강 세계지질공원을 버스타고 떠나는 ‘지오투어링’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7/16 [21:09]

▲ 지오버스 투어링 포스터(사진제공=포천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포천=팝업뉴스)하인규 기자=포천시는 오는 16일부터 11월 6일까지 버스로 포천의 지질명소를 탐방하는 ‘지오투어링’을 운영한다.

 

이 사업은 포천 한탄강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프로그램으로, 문화재청에서 후원하고 포천시에서 주최한다.

 

지오투어링은 ▲지질공원해설사와 함께 버스를 타고 포천의 지질명소를 탐방하는 ‘지오버스투어링’ ▲비둘기낭폭포 비공개 내부 협곡을 탐방하는 ‘비둘기낭의 문이 열리다’ ▲해설사와 함께 한탄강 주상절리길을 탐방하는 ‘웰니스 지오트래킹’ 등 3개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지오버스투어링’은 오는 16일부터 10월 23일까지 매달 2·3·4주 토·일요일에 운영하며, 비둘기낭폭포, 화적연, 멍우리 협곡 등을 지질공원해설사와 함께 이동하며 투어하는 프로그램이다. 참가비는 1인당 3,000원이다.

 

‘비둘기낭의 문이 열리다’는 상시 개방하지 않는 비둘기낭폭포의 내부협곡을 탐방하는 특별 프로그램으로 오는 8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특별 운영하며, 참가비는 1인당 5,000원이다.

 

‘웰니스 지오트래킹’은 오는 10월 8일부터 11월 6일까지 매주 토·일요일에 한탄강 주상절리길 중 비둘기낭 순환 코스를 지질공원해설사와 함께 탐방하며, 참가비는 1인당 3,000원이다.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예약(네이버 예약)과 현장접수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으로 한탄강의 아름다운 화산지형의 신비로움을 더욱 가까이서 체험할 수 있어 특별하다.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