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9년 하반기 직업소개소 지도점검 실시

이달 4일부터 다음달 29일까지 157개소 방문 지도점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10/01 [09:39]

안산시, 2019년 하반기 직업소개소 지도점검 실시

이달 4일부터 다음달 29일까지 157개소 방문 지도점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10/01 [09:39]

▲ 안산시청 전경 (사진제공=안산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안산=팝업뉴스)하인규 기자=안산시(시장 윤화섭)는 구직자의 피해 방지와 건전한 고용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관내 직업소개소 157개소(상록구 51·단원구 106)를 대상으로 ‘2019년 하반기 직업소개소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지도 단속은 18세 미만의 미성년자에 대한 직업소개 제한규정 위반, 소개요금 초과징수 등 고용시장 침체를 악용해 직업소개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부조리 행위와 함께 보증보험 유효기간, 허위장부 기재, 변경신고 등록 위반, 직업소개사업 광고 시 준수사항 등을 점검하게 된다.

 

상록구는 이달 4일부터 31일까지 점검을 실시하며, 상록구 점검대상 업체의 2배인 단원구는 이달 7일부터 다음달 29일까지 실시한다.

 

이번 점검에서 적발된 위법 사항 중 단순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하도록 하고 구직자에게 직접적인 피해가 우려되는 사항은 행정처분 및 형사고발 등의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특히, 최근 취업난을 이용해 구인광고를 통한 취업사기 등이 무등록․무허가 직업소개소를 통해 이뤄지고 있어 이를 근절하기 위해 무등록 직업소개행위에 대해서는 경찰 고발조치 등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하반기 직업소개소 정기 점검을 통해 불법행위를 근절해 건전한 고용질서 확립에 기여하고, 지속적인 지도점검으로 근로자의 고용안정과 시민들의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상록구 경제교통과 또는 단원구 경제교통과로 문의하면 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경기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