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어둠을 밝히는 아름다운 야경 ‘LED 빛의 향연’ 초대

한강시민공원·구리역광장에 환상적인 LED조형물 설치로 사진 컷 인기

조윤숙 기자 | 기사입력 2019/10/01 [11:02]

구리, 어둠을 밝히는 아름다운 야경 ‘LED 빛의 향연’ 초대

한강시민공원·구리역광장에 환상적인 LED조형물 설치로 사진 컷 인기

조윤숙 기자 | 입력 : 2019/10/01 [11:02]


(구리=팝업뉴스)조윤숙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9월 27일~29일까지 30만 인파로 성황을 이룬 제19회 구리코스모스 축제 열기를 이어가기 위한 작은 이벤트로‘어둠을 밝히는 아름다운 야경’LED 빛의 향연에 초대한다.

 

시는 8만개의 LED와 100% 스텐인레스 골조를 사용하여 100% 순수 국내에서 제작한 꽃 풍차, 공작새, 행복의 문등 40여점의 조형물을 한강둔치 코스모스 단지 및 구리역광장 곳곳에 임대방식으로 설치하여 막바지 깊어가는 가을 밤 나들이 나선 시민들에게 색다른 볼거리, 즐길거리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현재 한강둔치에는 코스모스축제가 끝난 지금도 야간에는슬라이딩 테이블 등 어린이들의 눈높이에서 감성적이고 신비로운 분위기에 맞는 컨셉으로 조성된 다양한 모양의LED조형물들이 어두운 밤 야경을 밝히며 코스모스의 핑크 빛깔과 조화를 이루는 자유분방하고 낭만적인 분위기 연출로 연인, 가족단위로‘빛의 향연’을 사진 컷에 담으려는 관람객들로 북적이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시민들의 호응이 예상보다 큰다는 평가에 따라 구리역 광장은 오는 6일까지, 한강둔치는 13일 까지 시설물들을 연장 운영 하여 타고, 보고, 즐기고, 만지면서 꽃들과 자연풍경이 어우러진 환상적인 경관연출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특히 한강 둔치는 축제 같은 특별한 이벤트 행사가 없는 시기에는 간간히 조깅과 야경을 즐기려는 시민들만이 이용하고 있어 환상적인 LED조형물이 연인 및 가족단위가 여가휴식으로 이용할 수 있는 동기 부여로 저녁이 있는 삶의 대안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LED에서 뿜어져 나오는 환상적인 연출들은 마치 시민들에게「구리 시민 행복 특별시」의 따뜻하고 소소한 희망의 메시지를 느끼게 한다”며“지속적인 운영성과의 모니터링을 통해 20주년을 맞이하는 2020년 유채꽃, 코스모스축제에는 더 진보 된 빛의 향연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윤숙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