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중소기업 숨통 틔우기에 적극 나서다

제조업 ․ 지식기반사업 ‧ 문화산업 기업 대상 총 29억원 규모 이자지원 사업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3/11 [11:17]

고양시, 중소기업 숨통 틔우기에 적극 나서다

제조업 ․ 지식기반사업 ‧ 문화산업 기업 대상 총 29억원 규모 이자지원 사업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3/11 [11:17]

▲ 고양시청 전경 (사진제공=고양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고양=팝업뉴스)하인규 기자=고양시는 코로나 19 여파로 위축된 기업들의 경영환경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중소기업 운전자금 융자지원 사업’을 당초 9억 원에서 20억 원을 추가 편성하여 올 한해 총 29억 원의 이자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경영에 애로를 겪고 있는 기업이 금융권의 융자 제도를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은행 대출 금리 1 ~ 3%를 시에서 지원하며, 제조업․ 지식기반산업 ‧ 문화산업 분야의 중소기업이 지원 대상으로 향후 5년간 이자가 지원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고양시청 홈페이지 기업지원 게시판에서 공고 확인 후, 신청서 등 해당 서류를 시 기업지원과와 협약은행에제출하면 된다.

 

한편 고양시에서는 중소기업 특례보증 대상을 기존 제조업 분야에서 비제조업 분야로 확대하여 무보증으로 융자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였으며, 올해의 경우 보증 여유액을 100억여 원 확보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중소기업에 대한 이자 지원 사업은 기업들의 관심도가 높아 지원율이 높을 것”으로 예상했으며, “이자지원과 더불어 특례보증 확대는 가뜩이나 어려운 기업경영환경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요즘같이 중소기업들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해당 지원 사업이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하고, “국가적 비상 상황인 만큼 고양시는 기업들의 경영환경을 개선하는데 끊임없는 노력을 기울이겠다” 라며 지역경제 살리기 의지를 밝혔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