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경제위원회, 중부기술교육원, 용산시제품제작소 현장방문!

- 취·창업 지원 및 기술기반 창업 생태계 구축 활성화 방안 주문
- 이숙자 위원장, “4차산업혁명 시대 맞춤형 프로그램 지원 확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9/21 [13:41]

기획경제위원회, 중부기술교육원, 용산시제품제작소 현장방문!

- 취·창업 지원 및 기술기반 창업 생태계 구축 활성화 방안 주문
- 이숙자 위원장, “4차산업혁명 시대 맞춤형 프로그램 지원 확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9/21 [13:41]

▲ 서울시의회 이숙자(좌측 5번째) 기획경제위원회 위원장 및 위원들  중부기술교육원 방문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울시의회)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서초=팝업뉴스)하인규 기자=서울특별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위원장 이숙자, 국민의힘·서초2)는 20일 4차산업혁명 분야 맞춤형 인력양성과 도심 전자제조사업 활성화를 위해 중부기술교육원과 용산 시제품제작소를 방문했다.

 

오전 방문 장소인 서울시 기술교육원은 저소득층, 실업자 등 취업 취약계층과직업훈련이 필요한 시민에게 취·창업 관련 교육을 무료로 제공해 경제적 자립과 생계유지의 기반을 마련해주는 시설로 현재 4개 권역(동부·중부·남부·북부)별로 운영되고 있다.

 

이날 기획경제위원회 위원들은 다양한 분야의 경쟁력 있는 인재양성을 위해 중부기술교육원(원장 김종원)에서 운영 중인 카페베이커리, 헤어뷰티, 인테리어디자인, 한국의상, 방송영상크리에이터 등의 주요 학과 시설을 점검했다.

 

또한, 이날 기술교육원 현안보고에서 기획경제위원회 위원들은 “중장년, 경력단절여성, 북한이탈주민과 요보호 청소년 등 취업 취약계층에 대한 사회적 고려가 필요하다”며 “서울시 차원에서 해당 계층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확대돼야 한다”고 요구했다.

 

그 밖에 위원들은 기술교육원 이용 활성화를 위한 서남권 주민 맞춤형 프로그램 확대, 대시민 홍보강화 등을 주문했다.

 

중부기술교육원 현장방문을 마치고 위원들은 곧바로 제314회 임시회에 상정되는 “용산 시제품제작소 운영 민간위탁 동의안”의 시설 현장인 용산 시제품제작소로 이동했다.

 

용산 시제품제작소는 기존 원효전자상가 6동 2층과 3층 일부 공간에 조성된 디지털대장간과 용산상상가를 통합해 전자제조·IT 스타트업에 ‣ 전자·IT 기반 기업 맞춤형 프로그램, ‣ 제품화 등을 지원하는 전자제조지원 특화시설이다.

 

용산에서 기획경제위원회 위원들은 디지털대장간 내 주요시설(디지털장비룸, 목공룸 등)과 전자제조지원센터, 드론 자율주행 테스트베드 등을 시찰했다.

 

두 곳 시설의 현안보고를 받은 이숙자 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제공 확대로 취업과 창업은 물론 각종 사회문제도 해결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서울시와 기술교육원 관계자에게 말했다.

 

이후 이 위원장은 용산 시제품제작소 관계자에게 “전자제조·IT산업은 고용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과가 큰 산업인만큼 기술기반 창업 생태계 구축에 힘써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날 현장방문에는 이숙자 위원장을 비롯해 임춘대 부위원장(송파3), 김인제(구로2), 홍국표(도봉2), 신복자(동대문4), 김지향(영등포4), 이민옥(성동3)위원이 참석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