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청사 방문 시 마스크를 꼭 착용해주세요”

구청 본관 입구, 선별 민원안내소 운영 안내텐트 1개소 설치··· 마스크 미착용 내방객 민원상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0:47]

강북구, “청사 방문 시 마스크를 꼭 착용해주세요”

구청 본관 입구, 선별 민원안내소 운영 안내텐트 1개소 설치··· 마스크 미착용 내방객 민원상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03 [10:47]

▲ 강북구청 본관입구에 설치된 선별안내소 민원인 마스크 미착용시 구청출입 금지설명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강북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구청 입구에 설치된 ‘마스크 착용’ 홍보 배너 (사진제공=강북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강북=팝업뉴스)하인규 기자=강북구(구청장 박겸수)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청사 출입을 못하는 민원인을 위해 선별 안내소를 운영하고 있다.

 

선별 안내소 근무자가 청사 현관 입구에 별도로 마련된 곳에서 청사 출입 시 마스크 착용의 불가피성을 내방객에게 안내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민원인의 요청에 따라 해당업무 담당 직원이 안내소를 찾아 민원상담도 진행된다.

 

앞서 지난 2월 초 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청사출입 통제를 강화했다. 별관 입구를 폐쇄하고 본관 출입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해 발열체크를 시행하고 있다. 또 청사 출입 시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 사용을 사실상 의무화한 바 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마스크 착용은 코로나19를 예방하는 가장 손쉬우면서 강력한 방역 대책”이라며 “나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를 위한 일임을 잊지 말고 다중이용시설을 방문할 때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