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구민 1,800명에게 “희망일자리” 제공

오는 30일까지 「2020년 중랑구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 7월 20일부터 5개월간 주 5일 근무 예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03:02]

중랑구, 구민 1,800명에게 “희망일자리” 제공

오는 30일까지 「2020년 중랑구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 7월 20일부터 5개월간 주 5일 근무 예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18 [03:02]

▲ 홍보현수막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팝업뉴스)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오는 30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기 회복을 위한 ‘2020년 중랑구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사업은 선발기준에 코로나19로 실직·폐업한 구민을 참여자격 조건에 추가하는 등 기존 공공근로사업에 비해 규모와 인원을 대폭 확대했다. 모집인원은 91개 사업 총 1,800명으로 ▲생활방역 지원(1,311명) ▲공공서비스 지원(133명) ▲공공․휴식 공간 개선(305명) ▲지자체 특성화 사업(51명) 등 이다.

 

희망일자리사업은 배제사유가 없는 만 18세 이상 근로능력이 있는 중랑구민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오는 6월 30일까지 주소지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선발된 인원은 7월 20일부터 12월 19일까지 5개월 간 1일 3~6시간 주 5일로 근무하게 된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분들이 경제적으로 힘들어하신다”며, “구 차원에서 할 수 있는 일자리사업을 적극 발굴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이 고용안정 및 생계유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