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스마일백 놀이키트’로 집에서 놀자!

오는 6일부터 지역 내 만 5세 이하 영유아 양육 400가정 대상 ‘스마일백 놀이키트’ 손도장 놀이책, 사운드백, 대왕 비눗방울 등 구성…놀이동영상도 제공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05 [08:50]

중랑구,‘스마일백 놀이키트’로 집에서 놀자!

오는 6일부터 지역 내 만 5세 이하 영유아 양육 400가정 대상 ‘스마일백 놀이키트’ 손도장 놀이책, 사운드백, 대왕 비눗방울 등 구성…놀이동영상도 제공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05 [08:50]

▲ '스마일백 놀이키트' 수령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팝업뉴스)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집콕하는 지역 내 영유아들을 위한 비대면 놀이키트를 마련했다.

 

구는 오는 6일부터 지역 내 만 5세 이하 영유아를 양육하는 400가정을 대상으로 ‘스마일백 놀이키트’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원되는 ‘스마일백 놀이키트’는 코로나19로 공동육아방 방문이 어려운 부모들에게 육아 부담을 덜어주고 외출이 어려운 아이들에게는 놀이활동을 지원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특히, 놀이키트는 손도장 놀이책, 사운드북, 대왕 비눗방울 등 공동육아방을 이용하는 영유아들로부터 호응이 높았던 놀잇감으로 이뤄져 구민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을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가정에서도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키트를 활용한 다양한 놀이 방법이 담긴 동영상 주소(URL)와 QR코드도 문자 메시지를 통해 함께 제공돼, 구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을 예정이다.

 

신청방법은 중랑구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인근 공동육아방을 선택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되고, 선착순 선발 후 오는 12일부터 21일까지 공동육아방을 통해 놀이키트를 배부할 예정이다.

 

앞서 구는 지난 9월에도 만2세 이하 영아를 양육하는 400가정을 대상으로 영아용 놀이키트 신청을 진행, 인터넷 서버 오픈 시작 1시간 만에 접수가 마감될 정도로 구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놀이키트가 코로나19로 외출이 자유롭지 않아 놀이권을 제대로 보장받지 못했던 우리 아이들의 일상에 즐거운 활력소 역할을 하길 바란다.”며, “공동육아방 휴관 장기화로 운영이 중단된 놀이 프로그램을 대체할 수 있는 다양한 비대면 프로그램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역 내 아이들을 대상으로 비대면 장난감 배달서비스, 가정에서 캠핑을 즐길 수 있도록 캠핑용품과 요리체험 키트를 대여해 주는 ‘우리집 놀이터 Home~핑!’ 운영해, 구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Jungnang-gu (Gu Officer Ryu Gyeonggi) has prepared a non-face-to-face play kit for infants and toddlers in the area where Joongnang-gu (Gu head of Gyeonggi Ryu) zips up.

 

Goo announced that starting on the 6th, 400 families raising children under the age of 5 in the area will receive applications for the “Smile Bag Play Kit”.

 

The'Smilebag Play Kit' supported this time is a program designed to relieve the burden of childrearing for parents who have difficulty visiting joint childcare centers due to Corona 19, and support play activities for children who are difficult to go out.

 

In particular, the play kit is expected to gain great popularity from the residents as it consists of playbooks that are well received by infants and toddlers using shared childcare rooms, such as hand-painted playbooks, sound books, and soap bubbles. In addition, a video address (URL) and a QR code containing various ways of playing using the kit will be provided through text messages so that it can be easily followed at home.

 

The application method is to fill out and submit an application for selecting a nearby joint childcare center on the homepage of the Jungnang-gu Child Care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and after selection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play kits will be distributed through the joint childcare room from the 12th to the 21st.

 

Earlier, in September, Gu also applied for a play kit for infants targeting 400 families raising infants under the age of 2, and received a great response from the residents so that the application is closed within 1 hour of opening the Internet server.

 

“I hope this play kit will serve as a joyful vitality in the daily lives of our children, who were not properly guaranteed the right to play because they were not free to go out due to Corona 19.” We will provide a variety of non-face-to-face programs that can replace play programs.”

 

On the other hand, the city operates a non-face-to-face toy delivery service for children in the area, and'My Playground Home~Ping!', which rents camping supplies and cooking experience kits so that they can enjoy camping at home, is receiving great response from residents. .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