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낭비없는’ 음식문화개선 실천운동 캠페인 실시

구리방역 안심식당 208개소 대상, 식사문화개선 용품 지원·올바른 분리 배출 홍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11 [17:21]

구리시, ‘낭비없는’ 음식문화개선 실천운동 캠페인 실시

구리방역 안심식당 208개소 대상, 식사문화개선 용품 지원·올바른 분리 배출 홍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11 [17:21]

▲ 안승남(좌측 10번째) 구리시장  봉사단체 및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들과 '음식문화개선 실천운동 캠페인'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팝업뉴스)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11월 11일부터 20일까지 바르게살기운동 구리시협의회 등 4개 봉사단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함께‘음식문화개선 실천운동 캠페인’을 추진한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8월 구리방역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208개소를 대상으로 남은 음식 포장 용기, 위생 마스크, 수저 포장지 등 식사문화개선 용품 지원과 코로나19로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음식물 쓰레기도 증가하고 있어 음식물 낭비를 줄이는 식사문화개선 및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 등을 홍보할 예정이다.

 

금번 지원하는 남은 음식 포장 용기는 재사용이 가능한 PP용기로 용기 뚜껑에‘머무르는 시간이 짧을수록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라는 문구를 새겨 넣어 음식점 생활 속 방역이 정착될 수 있도록 제작하고, 남은 음식을 포장해 가도록 독려해 음식물 쓰레기 감소와 음식점 내 음식물 재사용에 따른 식품사고 방지 등의 효과가 있을 것이다.

 

특히 남은 음식물을 포장하여 업소 내 머무르는 시간을 단축함으로서 코로나19 예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안승남 시장은“음식문화개선 실천운동 캠페인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음식점을 이용하고 얼어붙은 지역경제를 녹여줄 작은 불씨가 되길 바라며, 포스트 코로나 대비 그린뉴딜 정책과 접목해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범시민 운동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방역 안심식당 208개소는 네이버, 한식포털, 티-맵앱 등에서 검색을 통해 위치 및 기본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음식점 방역지침은 ▲종사자 마스크 착용 ▲일정거리 두고 식사하기 ▲음식 덜어먹기 ▲포장 및 배달 등 활성화 ▲영업장 매일 소독·환기하기 ▲손소독제 비치 ▲전자출입명부 도입관리(건강상태질문서 작성) 등이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