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세종문화재단 기획공연 <봄날의 후리지아처럼>

오는 6월21일 세종국악당 공연 예매 인터파크티켓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5/01 [12:11]

여주세종문화재단 기획공연 <봄날의 후리지아처럼>

오는 6월21일 세종국악당 공연 예매 인터파크티켓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5/01 [12:11]

▲ 여주세종문화재단 2019 기획공연 포스터 (사진제공=여주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여주=팝업뉴스)하인규 기자=여주세종문화재단이 오는 6월 21일(금)에‘2019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일환으로 18세 딸과 엄마의 화해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봄날의 후리지아처럼>을 선보인다.

 

‘봄날의 후리지아처럼’은 진로를 놓고 갈등 중인 고3 수험생 딸 ‘가은’이 우연히 엄마의 어린 시절 일기를 보게 되면서 엄마를 이해하고 공감하며 화해하게 되는 과정을 담은 감성 뮤지컬이다.

 

안양문화예술재단이 연극 해무의 작가 김민정과 재기발랄한 이야기꾼 연출가 이대웅 등 최고의 제작진과 만든 작품으로 아이들과 엄마 세대가 좋아할 만한 다양한 곡을 담아 극의 흥미를 더한다.

 

딸들이 좋아할만한 곡들인 악동뮤지션의 <사람들이 움직이는게>, 커피소년의 <내가 니 편이 되어줄게>, 방탄소년단의 <고민보다 go>, 엄마가 젊은 시절 들었던 여행 스케치의 <별이 진다네>, 산울림의 <너의 의미> 등 90년대와 현재를 대표하는 아름다운 12곡의 음악에 드럼, 베이스, 기타, 키보드, 보컬로 구성된 5인조 라이브 밴드가 더해져 관객들에게 공감과 함께 감미로운 무대를 선사한다.

 

또한 ‘봄날의 후리지아처럼’은 여주 관내 중학생들의 단체 관람이 예정되어 있어 공연 전 공연을 만드는 사람들의 직업을 탐색해보는 시간도 마련된다. 공연과 교육이 결합되어 우리 아이들에게 더욱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은 전국 문화예술회관을 중심으로 지역민들의 문화향유를 위해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 받아 진행되는 사업이다. 여주세종문화재단은 ‘봄날의 후리지아처럼’과 함께 국악과 트로트가 조화를 이룰 ‘김영임 & 김용임의 콘서트’, 태권도와 발레가 결합한 융복합 공연 ‘LED 비바츠 태권발레’, 어린이 공연‘빵굽는 포포 아저씨’가 선정되어 올 한해 전 세대를 어우를 수 있는 장르의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으로 여주시민들을 만날 예정이다.

 

‘봄날의 후리지아’는 6월 21일(금)에 세종국악당에서 만날 수 있으며 예매는 인터파크티켓을 이용하면 된다. 본 공연을 포함한 여주세종문화재단의 자세한 공연 정보는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으며, 여주세종문화재단은 공연뿐만 아니라 문화예술 교육, 축제 등 다채로운 기획사업으로 여주시민의 문화 향유를 위해 앞장설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