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 배수로·농로 확장해 농업 시설 보강 … '침수 피해 대비'

장마철 집중호우 등 농경지 침수 피해 예방, 사업비 4억 4000만 원 투입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5/06 [13:51]

수원시, 배수로·농로 확장해 농업 시설 보강 … '침수 피해 대비'

장마철 집중호우 등 농경지 침수 피해 예방, 사업비 4억 4000만 원 투입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5/06 [13:51]

▲ 수원왕송지구(입북동) 배수로 확장 공사모습(사진제공=수원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수원=팝업뉴스)하인규 기자=수원시농업기술센터는 장마철 집중호우와 태풍 등 농경지 침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농업용 수리시설을 정비한다. 사업비 4억 4000만 원을 투입한다.

 

배수로가 좁아 상습 침수피해가 발생하는 수원왕송지구(입북동)는 배수로(전체길이 425m)의 단면을 확장하고 친환경 수로관으로 교체한다. 기존의 폭 1m, 높이 1m 배수로를 폭 2m 높이 1.5m로 넓힌다.

 

배수로 100m마다 친환경 수로관도 설치한다. 친환경 수로관은 바닥면 급류 방지턱과 양서류·파충류의 이동통로가 설치돼 생태계 보존의 효과가 있다.

 

수원곶집말지구(오목천동)에는 농로를 확장한다. 기존 약 465m 길이의 농로에서 오목천지구 방향으로 약 140m 확장해 농기계의 원활한 통행과 경작을 돕는다.

 

최광균 수원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달 말까지 해당공사를 모두 완료할 예쩡”며 “배수시설물을 지속해서 점검해 농작물 침수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