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중재위, 안승남 구리시장 향한 SBS 편파 보도 조정 결정

SBS는 홈페이지 등 5곳에 안 시장 측 입장 담은 반론보도문 게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8 [12:13]

언론중재위, 안승남 구리시장 향한 SBS 편파 보도 조정 결정

SBS는 홈페이지 등 5곳에 안 시장 측 입장 담은 반론보도문 게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28 [12:13]

▲ 구리시청 전경 (사진제공=구리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팝업뉴스)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언론중재위원회(위원장 이석형, 이하 언중위)에서 SBS가 지난 1월 27일, 1월 29일, 2월 18일 <8뉴스>, <나이트라인>, <모닝와이드> 및 인터넷 홈페이지 기사를 통해 보도한 내용에 대해 지난 3월 17일과 19일 조정기일을 열어 SBS 측에 안승남 시장과 구리시 측의 입장을 담은 반론 보도를 23일과 26일까지 게재하라며 조정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언중위의 조정은 ▲1월 27일 방송된 <구리시청 3층엔 ‘시장’ 아빠, 2층엔 ‘군인’ 아들> ▲1월 29일 방송된 <구리시장, 측근 자식까지 채용... 음주운전 해도 무탈> ▲2월 19일 방송된 <구리시장 지인 건물에 전세 계약부터... 수상한 이전> 등 총 3건으로 언중위는 3월 23일과 26일 정오까지 SBS는 <SBS디지털뉴스랩> 홈페이지 초기화면 우측면에 반론보도문과 연결되는 링크를 48시간 고정으로 게재하고 해당 기사 하단에 게재하라고 조정했다.

 

이에 따라 SBS 측은 22일과 24일 뉴스 홈페이지에 반론보도문을 게재했다.

 

그러나 지난 1월 28일 방송된 <구리시장, 3조 사업 앞두고 골프치고 고급식당에> 건은 양측 당사자의 의견이 첨예하게 대립됨에 따라 조정이 불성립됐다. 이에 대해 안승남 구리시장 측 변호인은 현재 경‧검찰의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만큼 수사 결과가 나오면 「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 제17조에 따라SBS에 추후 보도 청구권을 행사하여 결백을 밝힐 계획이라는 입장을 내놓았다.

 

안승남 구리시장 측 변호인은 이번 조정은 SBS가 안승남 시장과 구리시 측의 입장과 사실확인을 충분히 취재하여 보도 내용에 반영치 않은 채 일방의 입장만을 선택적으로 담아 편파 보도한 것으로 SBS가 보도에 공정성과 객관성을 유지하지 못했던 점을 언론중재위원회가 확인하고 시정한 상징적 사례라 평가했다.

 

이어 안승남 시장은 “전체의 사실 중 일부만 부각시키는 이른바 선택적 편집으로 마치 대단한 특혜나 비리가 숨어있는 듯이 왜곡하여 보도한 SBS에 대해 강한 유감과 사실관계를 정확히 방송하지 않음으로 인해 구리시의 심각한 이미지 훼손과 시 행정의 신뢰성이 추락 되었다”면서 “앞으로 시민 분열을 야기하는 가짜뉴스에 대해서 어떠한 무관용 원칙으로 끝까지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