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무단 투기 지역 ‘에코폴리스’ 야간 배치 START!

‘차이 나는 환경혁신 클래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30 [08:30]

조광한 남양주시장, 무단 투기 지역 ‘에코폴리스’ 야간 배치 START!

‘차이 나는 환경혁신 클래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30 [08:30]

▲ 조광한 남양주시장  에코폴리스 환경감시원들과 간담회 주재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조광한(중앙) 남양주시장 에코폴리스 환경감시원들과 간담회 주재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팝업뉴스)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9일 에코폴리스 프로젝트를 12개 읍면동 20개소에서 시범적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에코폴리스는 무단 투기 지역을 야간에 집중 관리하는 환경 감시원으로, 시는 cctv로도 해결되지 않는 무단 투기 지역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저녁 쓰레기 배출 시간 대 투기 취약 지구에 에코폴리스를 배치하고 한곳에서 상시 근무하는 방식으로 운영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에코폴리스 프로젝트는 쓰레기 분리 배출과 관련한 지역 주민들의 환경 의식을 일깨우고 나아가 시 전체 ‘쓰레기 20% 감량’을 목표로 해 깨끗한 남양주시를 만드는 데 역할을 다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시는 29일 지역 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고용된 에코폴리스 20명을 대상으로 환경 교육을 진행하고, 오는 30일부터 각 구역에 배치해 쓰레기 정리, 주민 홍보 등 무단 투기 근절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무단 투기는 쓰레기 감량을 위해 개선해야 할 필수적인 과제”라며 “감시 인력 확충을 통해 단속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깨끗한 에코로드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시는 에코폴리스 프로젝트를 시범적으로 실시하고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에 효과가 있는 경우 시 전역으로 확대해 시민들의 환경 의식 변화를 주도해 나갈 방침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