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평택시,‘중소벤처기업부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사업’선정

통복시장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에 국비 1억5천만원 확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5/12 [00:17]

평택시,‘중소벤처기업부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사업’선정

통복시장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에 국비 1억5천만원 확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5/12 [00:17]

▲ 평택시청 전경 (사진제공=평택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평택=팝업뉴스)하인규 기자=평택시(시장 정장선)가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19년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 사업’에 통복시장이 선정되어 총사업비 3억원(국비50%, 시비50%)을 지원받는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성장, 발전가능성이 높은 시장을 선별해 기초역량을 강화하고 문화관광형, 글로벌명품 시장 등 특성화시장 추진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난 2월 공모사업 신청과 고객평가 및 4월 12일 현장평가를 거쳐 전국 30개 전통시장과 함께 최종 선정됐다.

 

평택시는 사업추진협의회와 사업단을 구성하고 내년 2월까지 총사업비 3억원을 들여 통복시장의 편리한 지불.결제, 고객신뢰제고, 위생 및 청결의 3대 서비스혁신과 상인조직역량강화, 안전관리 및 화재예방의 2대 조직역량강화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통복시장이 현재 진행하고 있는 아케이드교체사업과 첫걸음기반조성사업을 통해 편리하고 안전한 쇼핑환경을 갖춰 지역 주민들 뿐 아니라 외부 관광객도 즐겨 찾는 전통시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