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여주시, 오부자가 빚어내는 옹기 보러오세요

2019년 찾아가는 무형문화재 ‘전통옹기 제작 시연 및 체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5/12 [19:28]

여주시, 오부자가 빚어내는 옹기 보러오세요

2019년 찾아가는 무형문화재 ‘전통옹기 제작 시연 및 체험’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5/12 [19:28]

▲ 2019년 찾아가는 무형문화재 전통옹기 제작 시연 및 체험 홍보 포스터(사진제공=여주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여주=팝업뉴스)하인규 기자=국가무형문화재 제96호 옹기장 김일만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 국립무형유산원, 문화재청이 후원하는 2019년 찾아가는 무형문화재 전통옹기 제작 시연 및 체험 행사가 열린다.

 

행사는 오는 5월 15일에 오후 2시부터 3시간 동안 다산하늘센터 운동장(여주시 강천면 섬강로229-1)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국가무형문화제 제96호 옹기장 김일만은 여주시 금사면에서 전통적인 방식으로 옹기를 제작하며 6대째 가업을 잇고 있으며‘오부자 옹기’로 명성이 자자하다. ‘오부자 옹기’는 아들 사형제와 아버지가 같이옹기를 만든다고 하여 사람들이 붙여 준 이름 그대로 상호가 되어 쓰게 됐다.

 

2019년 찾아가는 무형문화재 행사는 문화소외계층인 중증장애인 시설 다산하늘센터에 옹기장이 직접 방문하여 전통옹기제작 과정을 시연하고 물레돌리기, 토분 만들기 등체험활동을 진행함으로써 소외계층이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이 행사의 개최로 지역의 옹기문화 재능 기부를 직접 관람하는 것을 비롯해지역주민들이 무형문화재를 직접 체험하며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