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보건소,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사 적극 지원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5/21 [11:08]

부천시보건소,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사 적극 지원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5/21 [11:08]

▲ 부천시 범박동에 소재한 서울자유발도르프 학생들이 건강검사 모습 (사진제공=부천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부천시 범박동에 소재한 서울자유발도르프 학생들이 건간검사 모습 (사진제공=부천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부천=팝업뉴스)하인규 기자=부천시보건소는 지난 5월 13일 건강취약계층인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건강증진 서비스"를 실시했다.

 

학교 밖 청소년건강검진 결과(현재 2001~2010년생 대상)에 따르면, 지난해 건강검진을 받은 학교 밖 청소년의 BMI(체질량지수) 기준 비만율은 24.2%(과체중 9.2%, 비만 15%)로 나타났으며, 건강생활습관 조사결과 식생활 및 운동실천 등 생활습관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출처: 여성가족부, 2018)

 

청소년 비만은 성인 비만으로의 이행 가능성 높기 때문에 건강 체중에 대한 인식 및 건강생활실천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어 부천시보건소는 부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부천시체육회 국민체력 100, 건강도시활동가 등 유관기관과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건강검사를 적극 지원했다.

 

서울자유발도르프(범박동 소재) 4~10학년 학생 111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건강검사는 신체계측(신장, 체중, 체지방률, BMI)과 체력측정(악력, 윗몸 말아 올리기, 앉아 윗몸 앞으로 굽히기, 일리노이 민첩성 등)을 하고 건강정보(신체활동 및 건강식생활)가 담긴 홍보물을 배부했다.

 

이선숙 부천시보건소 건강증진과장은 "건강검진의 주기가 3년이라 건강관리 및 모니터링에 어려움이 있는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 유도 및 건강생활실천 기회를 제공하여 건강수준 향상 및 건강 형평성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