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관 26곳 개소

- 올해 우리동네 미술관 10곳 포함 2019년부터 현재까지 총 26개소 설치돼
- 심심했던 골목길에 전문작가 예술작품 설치해 문화예술 향유하는 공간으로 탈바꿈
- 동네에서 예술 작품 느낄 수 있어 주민 만족 높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03 [20:00]

중랑구,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관 26곳 개소

- 올해 우리동네 미술관 10곳 포함 2019년부터 현재까지 총 26개소 설치돼
- 심심했던 골목길에 전문작가 예술작품 설치해 문화예술 향유하는 공간으로 탈바꿈
- 동네에서 예술 작품 느낄 수 있어 주민 만족 높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03 [20:00]

▲ 망우3동 우리동네 미술관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면목본동 우리동네 미술관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팝업뉴스)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2021년 한해 공공미술 프로젝트인 ‘중랑 우리동네 미술관’ 10곳을 개소했다. 프로젝트는 2019년부터 시작해 중랑구에는 26개의 작품이 설치돼 있다.

 

중랑 우리동네 미술관 사업은 예술가와 디자이너, 청소년과 대학생, 봉사 동아리 등 다수의 전문가와 주민이 협업해 진행하는 주민 밀착형 미관개선 사업이다. 늘 무심하게 걷던 방치된 공간을 일상 속 예술 공간들로 활용해 주민들로부터 호응이 높다.

 

우리동네 미술관은 사업 대상지 선정부터 작가 선정, 작품 계획과 설치까지 주민 공모와 의견 수렴으로 이뤄진다. 공간과 어울리는 벽화와 조형물 등을 설치해 아름답고 안전한 경관을 조성한다.

 

▲ 면목5동 우리동네 미술관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각 작품은 중랑구공공디자인위원회 심의와 자문을 거쳐 꼼꼼하게 관리되며 전문작가의 작품을 설치한다는 점에서 작품의 수준 또한 높다. 올해는 망우동, 중화동, 묵동, 면목동 등 총 10곳에 작품을 설치했다. 벽화와 평면 조형물, 창의적이고 실험적인 펜스 아트 등 다양한 형태로 이뤄져 있어 중랑구 곳곳 작품 관람 여행을 떠나보는 것도 좋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우리동네 미술관 프로젝트는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함께 만들어 낸 것이라 의미가 더욱 깊다”라며, “동네 곳곳을 걸으며 작품을 감상하는 재미를 느껴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중랑구의 도시공간을 더욱 아름답게 밝히는 우리동네 미술관 사업은 2022년에도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상반기 주민 공모로 사업 대상지를 접수받아 최종 대상지를 선정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