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현장 점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03 [15:54]

안성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현장 점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03 [15:54]

 

(안성=팝업뉴스)하인규 기자=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한 안성시 관계자들이 2022년 새해 첫날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현장을 방문해 방역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 방역상황 점검은 겨울철 한파 등으로 소독이 미흡할 경우 AI 발생 위험성이 높아지는 엄중한 상황에 따른 것으로, 이날 시 관계자들은 시가 24시간 운영 중인 거점소독시설을 직접 방문해 소독시설 정상 작동 여부 등 방역 대응 상황을 살펴보고, 현장에서 차단방역에 힘쓰고 있는 근무자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계속되는 한파에도 불구하고 가축전염병 발생 방지를 위해 휴일도 없이 근무하고 있는 근무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최근 우리시 인근 가금농가 및 철새도래지에서 AI가 발생함에 따라 질병 확산 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성시는 한파·폭설에 따른 조류인플루엔자 위험주의보를 발령하고, 가축방역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선제적 농장 통제초소 11개소 및 철새도래지 이동통제초소 2개소를 운영 중이며, 가금농장 및 철새도래지, 국도 38호선 등 주요 도로 소독 강화, 가금류 출하 전 AI 검사 강화 등 AI 발생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