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불법유동광고물 수거보상제 시행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06 [11:21]

안산시, 불법유동광고물 수거보상제 시행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06 [11:21]

(안산=팝업뉴스)하인규 기자=안산시(시장 윤화섭)는 다음달부터 현수막 등 불법유동광고물에 대한 시민의식을 높이고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시민이 참여하는 불법 유동광고물 수거보상제’를 시행한다고 6일 밝혔다.

 

불법유동광고물 수거보상제는 관리의 손길이 닿지 않는 주택가, 이면도로와 주말 및 야간에 게시되는 불법현수막, 벽보, 전단 등을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로 정비하고 이에 대한 보상을 하는 제도다.

 

올 11월까지 추진되며, 불법광고물 수거보상금은 1인당 월 최대 20만원을 받을 수 있고, 현수막, 벽보, 홍보전단지 등 종류 또는 사이즈마다 지급단가는 다르다.

 

안산시에 거주하는 만 20세 이상 시민 누구나 개인 스마트폰으로 불법광고물 수거 활동에 참여할 수 있지만, 동일세대원 중 1명만 참여할 수 있고 공공근로사업, 희망일자리사업 등 다른 공공사업에 참여하고 있으면 불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불법유동광고물 수거보상제를 통해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과 공공부문 일자리창출은 물론, 어려운 가정의 생활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궁금한 사항은 상록구·단원구 생활안전과로 문의하면 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