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철새, 청도요·양진이를 보러 떠나볼까요?

국립수목원, 광릉숲 겨울 철새 탐조 특별 프로그램 운영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07 [09:37]

겨울 철새, 청도요·양진이를 보러 떠나볼까요?

국립수목원, 광릉숲 겨울 철새 탐조 특별 프로그램 운영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07 [09:37]

(팝업뉴스)하인규 기자=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국내에서도 관찰하기 어려운 겨울 철새를 볼 수 있는 「광릉숲 겨울 철새 탐조 프로그램」을 오는 1월 8일부터 특별 운영한다.

 

「광릉숲 겨울 철새 탐조 프로그램」은 1월 8일부터 2월 말까지 두 달간 오전 10시에 매일 진행되며 선착순으로 현장 접수한 15명은 전문가와 함께 90분간 국립수목원에서 겨울 철새를 관찰하게 된다.

 

본 프로그램은 「국립수목원 숲해설센터」에 방문하여 직접 참여 신청하고 탐조를 위한 쌍안경을 수령하여 조류 전문가와 함께 탐조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 산림청 국립수목원에서 청도요양진이를 보러 떠나는 광릉숲 겨울철새 탐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사진=산림청 국립수목원)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우리나라 전역에 출현하는 조류는 약 573종으로 알려져 있는데, 2010년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된 광릉숲은 우리나라에서 단위면적당 종 다양성이 높은 곳으로 187종의 조류가 관찰되고 있다.

 

광릉숲에서 관찰되는 대표적인 겨울 철새는 청도요, 양진이, 멋쟁이새, 홍여새, 말똥가리 등이 있다.

 

최영태 국립수목원장은 “국립수목원을 방문하여 겨울 철새 탐조와 함께 타 계절과 다른 겨울 노거수들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평생학습의 장으로 거듭나는 국립수목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