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주소정보 업무 활성화 평가...국무총리 기관표창수상

- 주소정보안내시설물 확충과 도로명주소의 맞춤홍보
- 2021년 주소정책 업무평가 전국 지방 최우수 기관 선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07 [10:32]

양평군, 주소정보 업무 활성화 평가...국무총리 기관표창수상

- 주소정보안내시설물 확충과 도로명주소의 맞춤홍보
- 2021년 주소정책 업무평가 전국 지방 최우수 기관 선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07 [10:32]

▲ 정동균(우측 2번째) 양평군수 2021 주소정보 업무 유공 평가 국무총리 기관표창 수상 관계자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팝업뉴스)하인규 기자=경기도 양평군은 2021년 주소정보 업무 유공 평가에서 최우수 정책 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국무총리 기관표창은 기초자치단체로는 가장 높은 정부 포상이다.

 

군은 행정안전부 주관 주소정책업무평가에서 생활 속 도로명주소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주소정보안내시설물을 확충․정비하고 도로명주소의 올바른 사용 및 홍보를 위해 코로나19에 직격탄을 맞은 시장상인들을 대상으로 방역용품 배부 맞춤 홍보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도로명주소에 대한 인지도와 이해를 높이고자 도로명주소 마을지도 277개를 제작해 ‘도로명주소 대형 안내도’를 각 마을회관이나 경로당에 부착해 마을 사람들이 도로명주소를 쉽게 알수 있도록 도움을 줬다. 또한 물맑은 양평시장 안내도를 도로명주소 기반으로 최신화해 상인 및 관광객이 전통시장에서 길찾기의 편리함을 크게 향상시켰다.

 

군은 올해에 생활과 밀접한 사물주소 부여 확대, 주소정보 안내시설물 확충, 상세주소 부여 확대, 도로명주소 위치 찾기 개선, 자전거길 쉼터 주소부여 등 시대 변화에 맞는 선진 주소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지방기관으로서는 가장 우수한 쾌거이며, 양평군이 주소정보 생활화에 앞장선 결과”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생활 속 주소정보체계를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