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보건소 공공심야약국 1호 지정 • 운영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1/10 [12:25]

오산시보건소 공공심야약국 1호 지정 • 운영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1/10 [12:25]

 

 

(오산=팝업뉴스)하인규 기자=오산시(시장 곽상욱)는 2022년부터 연중무휴 심야에도 시민들이 안전하게 의약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공공심야약국을 운영한다고 지난 7일 밝혔다.

 

공공심야약국은 연중무휴 야간시간대인 22:00부터 ~ 익일 01:00 새벽까지 전문약사의 복약지도와 일반의약품 구입이 가능한 약국이다.

 

시는 휴일 및 심야에 문 여는 약국이 없어 필요한 시기에 의약품을 구하지 못하거나 가벼운 증상에도 응급실을 가야 하는 불편함을 겪는 시민들을 위해 오산시약사회와 협의를 거쳐 광장약국을 지정했다.

 

공공심야약국 1호인 광장약국의 이상민 대표약사는“늦은 시간까지 환자를 기다리는 만큼 힘들긴 하겠지만 심야에 약을 필요로 하는 지역주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마음에 지원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에 곽상욱 오산시장은“공공심야약국은 늦은 시간에도 시민들이 약사의 복약지도하에 안전하게 의약품을 구매할 수 있어 공공의료의 한 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